바로가기 메뉴
메인메뉴 바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하단메뉴 바로가기

공동체 | 하느님 나라의 충만함과 기쁨을 증거합니다. '두 사람이나 세 사람이라도 내 이름으로 모인 곳에는 나도 함께 있기 때문이다.'(마태 18,20)

HOME > 성소자방 > 바오로딸들의 행복 > 공동체

바오로딸
은 공동생활을 통하여 '생활의 친교'를 이루고 하느님 나라의 충만한 기쁨을 증거합니다.
공동체는 꽃과 초목이 가득한 정원과도 같고, 갖가지 악기 를 연주하는 합주단과도 같습니다
공동체
각자가
하느님으로부터 받은 부유를 함께 나누며 서로의 약함과 한계를 받아들이려 노력합니다.
바오로딸은 공동체의 사랑안에서 힘을 회복하고 사도직을 위한 새로운 활력을 얻습니다.
공동체
공동체 공동체
프린트 페이지 맨 위로